일본 여행서 “후쿠시마 물맛” “가미카제” 발언한 유튜버 (태세전환)

1245

한 한국인 유튜버가 일본 여행 콘텐츠 도중 사회적 재난을 희화하는 발언을 뱉어 논란이 되고 있다.

‘편집몬’ 이동건의 문제 발언 / 이하 유튜브 ‘가요이 키우기 YoiKi’

지난 9일 유튜브 ‘가요이 키우기 YoiKi’에는 ‘일본 여행 예산 30만 원, 그녀가 좋아할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앞서 ‘가요이 키우기’는 데이트 위주로 영상을 올리는 커플 유튜버로 출연은 ‘가요이’ 김가영이, 콘텐츠 촬영과 편집은 ‘가요이’ 김가영의 남자친구 이동건이 맡고 있다.

이날 기타큐슈에 방문한 이들 커플은 공항 앞에서 벽면에 내붙은 그림에 주목했다. ‘편집몬’ 이동건은 “공항 앞에서 힌트를 얻자면, 뭐 성이 있고 왼쪽에 이제 가미카제(군국주의)가 있다”고 말했으나 해당 장면은 급히 편집된 듯 잘렸다.

‘편집몬’ 이동건의 문제 발언

이어 장면이 전환된 뒤 이들은 공항버스를 타고 내렸다. 이윽고 ‘편집몬’ 이동건과 ‘가요이’ 김가영은 물을 사기 위해 편의점에 들렀고 이동건은 생수를 마신 뒤 “약간 그 후쿠시마 맛”이라고 말해 논란을 불렀다.

영상이 공개된 뒤 일본 누리꾼들은 ‘편집몬’ 이동건의 발언을 지적하며 비판 댓글을 남겼다.

일본 누리꾼들의 비판 댓글

일본 누리꾼들은 “후쿠시마에서 웃을 수 있는 한국인의 감성. 후쿠시마에는 지금도 177만 명이나 되는 사람들이 살고 있다”, “뭐가 후쿠시마 맛이야?”, “기본적으로 한국에서 태어나 자라면서 멘털이 너무나도 찐 ‘한국인’이라 반일 의식은 강하고, 일본에 여행은 가고 싶고 이러니 그까짓 물 마시면서 ‘후쿠시마 맛’이라는 꼬장도 부리지” 등 비판적 댓글을 올렸다.

이 가운데 한 일본 누리꾼은 “정말 무례하다”며 “일본을 싫어하는지는 개인 주관이니 뭐라 할 바 아니지만 일본을 싫어한다면서 일본 여행을 가고 그 지역 사람들의 아픈 상처를 농담 삼아 가볍게 다루다니”라며 분노를 드러냈다.

이어 그는 “이러면서 일본 사람들이 한국 여행 와서 세월호를 언급하며 조롱했다면 화내겠지? 정말 부끄럽다”고 일갈했다.

편집몬의 최초 해명문
편집몬 해명문의 문제를 제기한 누리꾼

논란이 지속되자 ‘편집몬’ 이동건은 해당 영상의 해명문을 게재했다.

이동건이 공개한 영상의 해명문에는 “영상 속 내용이 불편하신 분이 계신다면 사과드린다”면서도 “그런데 일본 분들이 몰려와선 ‘우리가 세월호 조롱하면 좋냐’ 하시는데 오염수 방류와 제2차 세계 대전이 세월호 사고와 이태원 사고랑 동일선상에서 비교될 내용인지 모르겠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는 “어디선 이 시국에 일본 가는 일뽕이 되어 있고 어디선 반일 좌파가 되어 있는 편집자가”라고 덧붙였다.

다만 ‘편집몬’ 이동건이 공개한 해명문은 더욱 논란을 가중시켰다. 이에 한 누리꾼이 “이 양반아, 고정한 거 빨리 지워! 사과하든 무시하든 한 개만 해야지. 어설프게 하면 벌집을 쑤시는 것”이라고 일침했다.

이에 ‘편집몬’ 이동건은 “그래야겠네요, 그냥. 쩝”이라는 댓글을 덧붙여 누리꾼들의 반감을 샀다.

당시 누리꾼들은 “진짜 듣도 보도 못한 애들인데 이걸로 알게 되네”, “왜 쓸데없이 기싸움하지 이해가 안 감”, “한국인들이 제일 싫어하는 괘씸죄를 저질렀네”, “훠훠 그뤠야겠눼요 쭵쭵”, “후쿠시마 드립하면서 일본을 왜 가~”, “일본 싫어요. 일본 여행은 좋아요”, “편집몬 본인 얼굴 가리고 여친 얼굴만 나오는데 저렇게 대처하는 게 맞나? 결국 피해는 얼굴 알려진 여친한테 가는 건데”, “발언에 대한 사과가 그렇게 힘든 걸까? 편집 과정서 그냥 긁어내면 되는 건데 굳이 그대로 끼워 넣어서 영상 올린 것도 좀 웃기긴 하네”, “왜 유튜브 하는 애들은 사과하는 법을 모르는 거냐” 등의 댓글을 남겼다.

태세전환한 편집몬

하지만 이후 ‘편집몬’ 이동건의 태세가 180도 전환됐다.

이동건은 해당 해명문 삭제 이후 누리꾼들이 댓글을 통해 발언 및 태도를 지적하자 “생각이 짧았다”고 시인했다.

한 누리꾼은 “일본으로 ‘여행’을 가서 후쿠시마, 가미카제 드립을 치는 것부터가 논란거리를 만드는 것”이라며 “영상 속 드립들이야 한국인 입장에서는 크게 문제 될 게 있나 싶을 수 있지만, 말 그대로 그건 오로지 우리 입장”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상대 국가에서도 시청 가능한 유튜브에서 상대를 전혀 고려하지 않은 점을 문제 삼는 것”이라며 “한국 사람 중에 후쿠시마 방사능의 위험성이나 가미카제(군국주의)에 관해서 부정적이지 않을 사람이 어딨느냐”고 반문했다.

누리꾼은 ‘편집몬’ 이동건에게 “핀트를 잘 잡으셔야 한다. 좌파니 우파니 문제가 아니라 여행을 담는 영상에 굳이 논란거리를 만들 수 있는 부분을 넣는 게 불편하다는 것”이라며 “심지어 이 채널은 가요이 님의 얼굴이 그대로 담기고 편집자 님은 공개를 하지 않았는데 이러한 논란거리로 왜 굳이 자신의 여자친구를 욕 먹이는 행동을 한 건지 이해가 안 된다”고도 설명했다.

또 다른 누리꾼 역시 “논란에 대한 생각은 접어두고 아까 전에 고정 댓글 보았다”며 “영상 속 말들과 별개로 혼자 운영하는 채널이 아니고 여자친구분과 함께 운영하시고, 더군다나 여자친구분의 얼굴만 나오는 채널이니 해명, 사과 또는 입장을 밝히는 글을 쓸 때 가요이 분과 상의하고 올리시는 게 좋을 것 같다”고 지적했다.

한편 현재 해당 영상의 ‘후쿠시마’ 발언은 편집된 상태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