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가 데뷔한 지 좀 됐다”… 에스파·르세라핌 꺾고 ‘인기가요’ 1위 한 레전드 남돌

516

그룹 샤이니가 SBS ‘인기가요’에서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1위 발표 순간 그룹 샤이니와 SBS ‘인기가요’ 출연진 / 이하 SBS ‘인기가요’

샤이니는 9일 SBS ‘인기가요’에서 에스파, 르세라핌과 함께 7월 둘째 주 1위 후보에 올랐다. 샤이니 신곡 ‘하드(HARD)’는 총점 6666점으로 에스파의 ‘스파이시'(6037점), 르세라핌 ‘이브, 프시케 그리고 푸른 수염의 아내'(6235점)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이날 1위 발표 이후 샤이니 멤버들은 예상치 못한 결과에 입을 쩍 벌리고 한동안 서로 멀뚱멀뚱 바라봤다.

‘인기가요’ 1위 차지한 샤이니
예상 못한 1위에 놀란 샤이니 멤버들

민호는 “저희 15주년 맞이해서 정말 열심히 준비했다. 믿고 기다려 주신 샤이니 월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멤버들도 정말 고생 많았다”며 벅찬 소감을 전했다.

이어 태민은 “저희가 데뷔한 지 좀 오래됐다. 15년이 넘었는데도 한결같이 응원해 주셔서 감사하다. 여러분이 있어서 활동을 할 수 있었다.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키는 “오늘 스페셜 MC로 참여했는데 기쁘고 벅차오른다. 저희 연차에도 지상파에서 좋은 상 받게 해준 샤이니 월드 감사하다”고 마무리했다.

건강 문제로 스케줄에 불참하게 된 온유 / 뉴스1

이날 샤이니 멤버 온유는 건강 문제로 무대에 오르지 못했다. 샤이니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지난달 팬 커뮤니티를 통해 “온유가 컨디션 난조로 건강 검진을 받았다. 그 결과 안정과 치료가 필요하다는 의료진 소견을 받았다”며 온유의 활동 중단 소식을 전했다.

온유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건강만 잘 회복하고 돌아오겠다. 많은 분께 심려 끼쳐 죄송하고 앞으로 함께 할 샤이니를 위해 잠깐 숨 고르기 하는 시간이라고 생각해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팬들에게 양해를 구했다.

샤이니는 KBS 2TV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에 이어 ‘인기가요’까지 공중파 음악방송 3관왕을 달성했다.

그룹 샤이니 / 샤이니 인스타그램

샤이니의 정규 8집 타이틀곡인 ‘하드’는 알앤비, 힙합 등 다양한 장르를 섞은 하이브리드 힙합 댄스 곡이다.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 중국 음악 플랫폼 QQ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 1위 등 글로벌 음원 차트도 석권하고 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15주년인데 1위 했다고 저렇게 좋아하는 거 보면 정말 팬 입장에서 보람 느낀다”, “이제 시작이라는 말 너무 좋다”, “20주년 30주년에도 1위 하자!” 등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네티즌 반응 / 온라인 커뮤니티 더쿠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