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진짜 리더지…인피니트 김성규, 소속사 설립한 이유 밝혔다

211

그룹 인피니트 리더 성규가 팀 활동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28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카페에서 김성규 다섯 번째 미니 앨범 ‘2023 에스에스 컬렉션(2023 S/S Collection)’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김성규 다섯 번째 미니 앨범 ‘2023 에스에스 컬렉션(2023 S/S Collection)’ 콘셉트 포토 / 이하 더블에이치티엔이

‘2023 에스에스 컬렉션’은 지난해 11월 발매한 솔로 데뷔 10주년 기념 스페셜 싱글 ‘디어 마이 팬(Dear my fan)’ 이후 약 7개월 만에 선보이는 새 앨범이다.

이날 김성규는 “최근 뮤지컬 공연을 마무리했다. 지난주에는 홍콩·대만으로 떠나 콘서트를 개최했다. 또 방송 활동과 앨범 준비를 하면서 굉장히 바쁘게 지냈다”며 “오랜만에 새 앨범을 발매하게 돼 기쁘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소속사 인피니트 컴퍼니를 설립한 배경에 대해서는 “우리가 활동을 본의 아니게 오랫동안 못했다. 지난해 우리 멤버 모두가 전역하면서 함께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생각했다”면서 “여러 논의 끝에 인피니트 활동만 지원할 수 있는 회사가 필요해서 리더인 내가 설립하게 됐다. 열심히 멤버들과 의논하면서 열심히 꾸려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도 김성규는 “인피니트 컴퍼니 대표라는 말은 어색하다. 리더가 덜 부담스럽고 편하고 익숙하다”며 웃어 보였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스몰 토크(Small Talk)’를 비롯해 ‘인트로 : 타임 랩스(Intro : Time Lapse)’, ‘잇 윌 비(It Will Be)’, ‘점프(Jump)’, ‘고 어게인(Go Again)’, ‘섬타임즈(Sometimes)’, 타이틀곡 ‘스몰 토크’의 인스트루멘탈(반주) 트랙까지 그의 짙은 음악색을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7곡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스몰 토크’는 귀에 꽂히는 중독적인 리듬과 멜로디, 경쾌한 밴드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이다. 세상을 향한 아이스 브레이킹을 시도하는 김성규의 음악적 메시지와 듣는 이가 처한 상황에 따라 다양하게 해석될 수 있는 감각적인 가사가 특징이다.

인피니트는 2023년 6월 9일 데뷔 13주년을 기념해 완전체로 5년 만에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 인피니트 컴퍼니

김성규의 새 미니 앨범 ‘2023 에스에스 컬렉션’은 이날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