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세 of 대세’ 르세라핌, 데뷔 1년 3개월 만에 정말 꿈꾸던 곳으로 (+오피셜)

222

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첫 단독 투어에 나선다.

르세라핌(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 홍은채)은 28일 0시 팀 공식 유튜브 채널에 2023 LE SSERAFIM TOUR ‘FLAME RISES’ 로고 모션 영상을 게재하면서 투어 개최 소식을 전했다.

르세라핌 첫 단독 콘서트 2023 LE SSERAFIM TOUR ‘FLAME RISES’ 일정 / 이하 쏘스뮤직(하이브)

같은 날 정오 르세라핌의 공식 SNS 채널에 게재된 ‘FLAME RISES’ 포스터를 통해 공연 개최지가 공개됐다. 포스터에 따르면 르세라핌은 오는 8월 12~13일 서울에서 투어의 포문을 연다. 이어 나고야(8월 23~24일), 도쿄(8월 30~31일), 오사카(9월 6~7일), 홍콩(9월 30일), 자카르타(10월 3일), 방콕(10월 7~8일) 등 총 7개 도시에서 팬들과 만난다.

특히 이번 공연은 르세라핌이 데뷔 후 처음으로 개최하는 단독 투어라는 점에서 글로벌 팬들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 이들은 더 강력해진 퍼포먼스와 건강한 에너지로 오직 르세라핌만 보여줄 수 있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하이브의 첫 걸그룹이란 타이틀로 주목받은 르세라핌은 지난해 5월 미니 1집 ‘FEARLESS’를 발표하며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미니 2집 ‘ANTIFRAGILE’, 정규 1집 ‘UNFORGIVEN’까지 연이어 히트시키며 걸그룹 퍼포먼스 최강자에 올랐다.

르세라핌 단체 사진

특히 르세라핌의 곡들은 틱톡, 인스타그램 릴스, 유튜브 쇼츠 영상 등에서 챌린지로 유행하며 글로벌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에 첫 단독 콘서에서 이들이 어떤 퍼포먼스를 보여줄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르세라핌의 첫 투어 ‘FLAME RISES’에 관한 자세한 공지는 추후 르세라핌의 공식 SNS와 글로벌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Weverse)에서 확인 가능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