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타까운 소식 전해 죄송” 여대생 사망 사고 접한 유연석, 큰 결단 내렸다

288

배우 유연석이 동덕여대 등굣길 사고 소식을 접하고 내린 결단에 눈길이 쏠렸다.

배우 유연석 / 뉴스1

28일 유연석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오는 7월 1일 토요일 개최 예정이었던 유연석 데뷔 20주년 팬미팅 ‘유연석의 이해’는 최근 공연장 근처에서 발생된 사고와 관련해 정상적인 공연 개최가 어려울 것으로 판단, 불가피하게 공연의 잠정 연기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배우 유연석 데뷔 20주년 팬미팅 ‘유연석의 이해’ 공연 일정과 장소는 추후 공지를 통해 다시 안내드리겠다”며 “기존 예매하신 티켓은 예매처를 통해 일괄 취소될 예정이며, 관련하여 아래 내용을 참고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유연석 측은 기존 예매 티켓을 일괄 취소하고 수수료를 포함한 결제 금액 100%를 환불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오는 7월 1일 개최 예정이었던 유연석 데뷔 20주년 팬미팅 ‘유연석의 이해’ / 유연석 인스타그램

유연석 데뷔 20주년 팬미팅은 다음 달 1일 동덕여자대학교 백주년기념관에서 열릴 예정이었다. 하지만 최근 발생한 동덕여대 재학생 등굣길 사망 사고를 고려해 팬미팅을 잠정 연기했다.

앞서 5일 오전 8시 50분쯤 동덕여대 재학생이 교내 언덕길을 내려오던 쓰레기 수거차에 치여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직후 뇌사 상태에 빠졌던 여학생은 지난 7일 끝내 숨을 거뒀다.

동덕여대 총학생회 등은 지난 6년 동안 학생들이 경사로를 완화하고 오래된 난간을 수리해 줄 것을 여러 차례 요청했지만 학교가 이를 외면해 사고가 일어났다고 주장했다. 학생들은 총장 사퇴를 요구하며 지난 13일부터 농성과 서명운동을 이어오고 있다.

유연석 측은 “오랜 시간 공연을 기다려 주신 팬 분들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돼 죄송하다. 사고에 대한 애도의 마음을 담아 부득이하게 공연을 연기하게 된 점,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배우 유연석 데뷔 20주년 기념 팬미팅 취소 및 잠정 연기 안내글 / 킹콩 by 스타쉽 인스타그램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