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빨간 불’ 김영철, 생일에 청천벽력 소식…“너무 아파 소리 질러” (사진)

269

개그맨 김영철이 건강 이상을 알렸다.

김영철은 24일 본인 인스타그램에 “보다시피 생일에 이래 됐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붕대를 칭칭 감은 김영철의 다리가 담겼다.

개그맨 김영철이 SNS를 통해 건강 이상을 알려 눈길을 끌고 있다. / 이하 김영철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김영철은 “지나친 조깅으로 무릎을 효율적으로 못 쓴 바람에 몸도 컨디션도 너무나 안 좋아 몇 군데 병원에 가서 MRI 판독을 한 결과 장경인대마찰증후군, 무릎뼈 힘줄염이라고 하더라”라고 밝혔다.

이어 “도수치료를 두 번 받고 ’23일 생일에 저녁 먹어야지!’ 했는데, 팀장님과 치료 중 오른쪽 다리 어딘가를 눌렀는데 너무 아파 소리를 질렀다. 그 뒤로 걷지를 못하다가 진통제 맞고 종일 얼음찜질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영철이 공개한 다리 상태

재활치료와 얼음찜질을 하는 모습을 공개한 김영철은 “내일 팬들과 하는 일정 정도만 하고 재활하듯 계속 걷고 하래요”라며 “제 팁인데요. 많이 뛰고 걷고 하여튼 무릎 허리 안 좋으면 엑스레이 정도에서만 끝내지 말고 꼭 MRI까지 다 해보세요”라고 덧붙였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게 도대체 무슨 일인가요”, “생일에 속상하셨겠어요”, “늦었지만 생일 축하드립니다”, “꼭 치료 잘 받으세요”, “건강이 최고입니다. 빨리 나으세요” 등 다양한 댓글을 남겼다.

김영철은 현재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JTBC ‘아는 형님’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