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명 전신마비였는데… 배정남의 반려견 벨, 기적 같은 일이 일어났다 (+사진)

398

급성 디스크로 혼자 일어서지도 못했던 배정남의 반려견 벨이 전신마비 판정을 극복한 근황이 공개됐다.

급성 디스크로 혼자 일어서지도 못했던 배정남의 반려견 벨이 전신마비 판정을 극복한 근황이 공개됐다. / 이하 배정남 인스타그램

최근 모델 겸 배우 배정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재활 치료 중인 반려견 벨의 근황을 전했다.

배정남은 “홀리케어 식구들과 함께 어느덧 재활 10개월째 너무 잘하고 있어서 고맙데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배정남은 “올가을에 다시 남산 산책하러 가자”며 “불가능은 없다”라고 반려견 벨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배정남이 공개한 사진 속 수중 재활치료에 전념하고 있는 벨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누구의 도움도 없이 혼자 헤엄치며 수중 재활치료 하는 벨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또 다른 영상에는 누구의 도움도 없이 혼자 헤엄치며 수중 재활치료 하는 벨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실제로 벨은 수술과 재활치료를 거쳐 보조기구 없이도 걷는 등 호전 상황을 보인다.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함께 열심히 재활에 힘써준 배정남의 사랑이 반려견 벨에게 기적을 선물한 것으로 보인다.

홀로 일어나지도 못하던 벨이 혼자 헤엄치는 모습을 영상으로 접한 누리꾼들은 “그래 불가능은 없어! 벨, 너는 아빠만 믿고 따르면 돼!”, “벨과 정남 씨 응원해요! 저도 장애 강아지 키웠는데 지금은 별이 됐는데 정남 씨처럼 해주진 못했어요.ㅠㅠ”, “감동적입니다. 네발로 일어나야 할 모든 아이에게 희망을 주는 것 같아요”, “이제 아빠랑 남산 산책이 코앞이다. 힘내자, 벨”, “벨이 활기차게 뛰는 모습 빨리 보고 싶어요”, “벨보다 지극 정성인 정남이 형이 더 감동적이다. 진짜 저런 주인 없어요” 등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배정남의 동료 연예인 가수 크러쉬와 배구선수 한송이는 “화이팅!!”이라고 벨의 건강을 응원했다.

벨의 아빠 배정남의 동료 연예인들 응원도 끊이지 않았다. 가수 크러쉬와 배구선수 한송이는 “화이팅!!”이라고 벨의 건강을 응원했다.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