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때문에 배우 교체됐던 ‘지옥 2’…또 배우 하차 소식 전해졌다

246

넷플릭스가 제작 중인 드라마 ‘지옥 시즌 2’에 캐스팅된 양동근이 하차 소식을 전했다.

이하 ‘지옥 시즌 1’ / 이하 유튜브 ‘Netflix Korea 넷플릭스 코리아’

12일 JTBC에 따르면 양동근은 개인 사정으로 인해 현재 제작 중인 ‘지옥 시즌 2’에서 하차하게 됐다.

[단독] 양동근, 넷플릭스 ‘지옥2’ 하차…”개인 사정”

‘지옥 시즌 2’는 지난 2021년 공개된 ‘지옥 시즌 1’ 후속편으로 어느 날 기이한 존재로부터 지옥행을 선고받은 사람들로 인해 대혼란이 발생하고 이를 이용해 신의 심판을 외치며 세를 확장하려는 종교단체와 진실을 파헤치는 자들의 이야기를 다루면서 호평을 받았다.

‘지옥 시즌 1’에서 정진수를 연기했던 유아인

‘지옥 시즌 1’에서는 배우 유아인, 양익준, 김현주, 박정민, 원진아, 이레 등이 출연했다. 특히 유아인은 극중 핵심인물인 신흥 종교단체 ‘새진리회’ 수장 정진수 역을 연기해 호평을 받았지만 최근 불거진 약물 투여 혐의로 ‘지옥 시즌 2’에서는 배우 김성철로 변경됐다.

“21시간 조사…” ‘마약 혐의’ 유아인, 경찰청 나오자마자 한 말

현재 제작 중인 ‘지옥 시즌 2’에서는 유아인 대신 정진수 역을 연기하게 된 배우 김성철과, 시즌 1에서 ‘새진리회’ 진실을 파헤치던 변호사 민혜진(김현주), 형사 진경훈(양익준), 지옥의 사자들에게 희생됐던 박정자(김신록)외에도 배우 임성재, 이동희, 조동인, 문근영 등이 출연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