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세라니… 믿기지 않는 동안미남 관련 대박 소식

71

강동원, 영화 ‘설계자’로 41개국 관객과 만난다

배우 강동원이 영화 ‘설계자’를 통해 41개국 관객과 만난다.

강동원이 주연해 29일 개봉하는 ‘설계자'(감독 이요섭·제작 영화사 집)가 국내 공개에 앞서 아시아를 중심으로 41개국에 선판매 됐다.

배급사 NEW는 24일 “일본과 대만, 태국, 싱가포르, 인도네시아를 비롯해 인도와 홍콩 등 세계 각지에서 개봉을 확정하고 글로벌 관객과 순차적으로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설계자’는 의뢰를 받은 청부 살인을 완벽한 사고사로 조작하는 주인공 영일(강동원)이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강동원을 중심으로 이무생, 이미숙 등이 출연하는 범죄 영화다.

국내 개봉에 이어 아시아를 중심으로 다양한 국가로 작품을 공개하면서 한국영화 범죄극의 드라마틱한 이야기로 관객을 공략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