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고로 결국 이렇게까지”..배우 오달수, 23년전 겪은 안타까운 사연 공개

6547
결혼 6년 만에 이혼한 오달수
‘미투’ 사건, 그 후 6년 동안 무슨 일이
오달수
출처 : 소속사 제공 (좌) / 뉴스1 (우)

‘미투’ 사건 이후 활동을 잠정 중단한 배우 오달수가 최근 이혼한 전 부인에 대해 언급하며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6일 유튜브 채널 ‘피디씨 by PDC’에는 ‘6년동안 묻어둔 배우 오달수의 가슴 속 깊은 이야기’라는 제목의 동영상이 올라왔다.

유튜브에 출연한 오달수는 2001년 이혼한 전 부인에 대하여 “생활고로 인해 결혼 6년 만에 이혼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분(전 부인)은 잘 살고 있다. 지금은 나보다 더 유명한 패션 디자이너가 됐다”며 덧붙였다.

오달수
출처 : 소속사 제공

또 오달수는 “나도 후배들 걱정할 정도의 선배 위치까지 올라왔다”며 “그래서 잘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이혼 당시의 상황에 대해서는 “일단 최선을 다해 상황을 되돌리려 설득했지만 좁혀지지 않았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오달수는 결혼하기 전의 상황을 떠올리며 “(예비) 장인이 연극배우와의 결혼을 반대했다”며 “연극을 그만하겠다고 하고 1년 정도 석유회사에서 일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후 “다시 결혼 시켜달라고 하니 ‘그래 해라’라고 하시더라”라고 말한 오달수는 “결혼식 하고 3개월 뒤에 사표 내고 다시 연극을 시작했다”라고 이야기했다.

오달수
출처 : 뉴스1

전 부인과의 사이에서 난 딸은 어느덧 20대가 됐다며 “자기 밥그릇 찾아갈 나이”라고도 덧붙였다.

오달수는 1996년 극단 후배와 결혼하였으나 결혼 한지 6년 만인 2001년 이혼했다.

‘흥행 요정’으로 한국 영화 기록 세웠지만…

‘흥행 요정’이라는 타이틀이 붙을 정도로 흥행 성공작이 상당했던 배우 오달수.

오달수
출처 : 뉴스1

과거 오달수가 출연했던 작품 중 천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가 무려 8개나 될 정도며, 주연으로 출연한 영화는 이중 5편이나 된다.

특히 한국 영화 배우 최초로 누적 관객 수 1억을 돌파했으며, 그의 관객 수 기록이 경신될 때마다 한국 영화 또한 최초의 기록을 세운다고 할 정도로 한국 영화에 여러 기록을 세웠다.

그러나 오달수는 2018년 미투 가해자로 지목되고 모든 활동을 중단했으며, 이에 따라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하차했다.

관련 의혹을 전면 부인하다 추가 폭로가 나오자 입장을 번복하고 사과문을 통해 사과했으나, 2019년 공소시효 만료로 인해 내사 종결되었으며 무혐의 판결을 받았다.

오달수
출처 : 뉴스1

그리고 이듬해 8월 독립영화에 참여하고 영화 ‘이웃 사촌’ 등에 출연하며 영화계에 다시 복귀했다.

오달수는 당시에 대하여 “(미투 사건 후) 거제에서 지냈다”며 “넘어진 김에 쉬어간다는 마음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어떻게 보면 힘든 시기였지만 나에게 고난의 시간이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기를 채울 수 있는 충전의 시간이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한편 오달수는 영화 ‘오후 네시’로 1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할 예정이며, 넷플릭스 최대 흥행작인 ‘오징어게임’의 속편 ‘오징어게임2’의 출연을 확정했다.

실시간 인기기사

+1
4
+1
1
+1
5
+1
3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