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까지 건드려…” 악플러에게 경고 날린 ‘나는 솔로’ 모솔 특집 여자 출연자

38

SBS Plus·ENA ‘나는 솔로’ 모태솔로(모솔) 특집 출연자 19기 옥순(가명)이 악플러에게 일침을 가했다.

19기 옥순 / 19기 옥순 인스타그램

옥순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금 주변에서 허위 사실이나 이상한 말이 너무 많이 떠돈다고 저에게 계속 연락이 와서 찾아봤는데 다른 건 무시하고 넘어가려고 했으나 가족까지 건드리시니 더 이상 참을 수가 없다”고 밝혔다.

이어 “캡처본도 다 받았고 더 이상의 허위유포는 참지 않겠습니다”라며 “개인 신상정보까지 터는 건 정말 너무하다”라고 고소를 예고했다.

아울러 “그냥 다 참고 넘어가려고 했는데 주변 사람들 건드는 건 못 참겠다. 더 이상의 억측이나 신상 캐기는 삼가달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19기 상철-옥순 / 19기 옥순 인스타그램

옥순은 ‘나는 솔로’ 모솔 특집에 출연했으나 최종 선택을 포기했다.

그러나 ‘솔로나라 19번지’를 떠난 상철과 옥순은 촬영 종료 12일 후 커플로 발전, 솔로나라에 다시 등장했다.

이날 상철은 “지금 행복하다. 내 첫 연애가 마지막 연애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잘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심지어 결혼을 전제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밝혀 주변을 깜짝 놀라게 했다. 옥순은 결혼 질문과 관련해 “나를 이렇게 사랑해 주는 사람을 만날 수 있을까? 평생 생각만 해왔는데 그런 사람을 만났다. 내년 여름께 결혼을 희망하고 있다”고 했다.

상철 직업은 현장관리 감독을 맡고 있으며 나이는 91년생 33세다. 옥순은 중장비 파이프 제조 회사에서 설계 및 사무 담당을 맡고 있으며 94년생 30세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