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이란 욕은 다 X먹어놓고…” 현아♥용준형 공개 열애에 팩폭 날린 연예인

22

가수 현아가 용준형과 공개 열애에 대한 속내를 밝혔다.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 밤’에 ‘드디어 만난 하늘 아래 두 현아 연애썰부터 춤까지 다 털고 간 퀸 현아 보러오세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 출연한 가수 현아는 남자친구 용준형과의 공개 열애를 언급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진행을 맡은 가수 조현아는 현아와 용준형의 공개 열애에 대해 “요즘 연애하니까 좋냐. 난 솔직히 걱정 많이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현아는 “너무 좋다. 난 내가 일하는 거에 있어서 용기를 주는 사람을 만나서 그게 진짜 감사하다”고 말했다.

남자친구 용준형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현아 /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 밤’

또 현아는 “사람들 신경 안 쓴다. 오늘도 끝나고 만날 거다. 이걸(휴대폰 배경 화면의 커플 사진) 보면 힘이 난다”며 당당하게 애정을 드러냈다.

“넌 그런 용기가 대단하다”는 조현아 말에 현아는 “솔직히 남들 시선이 너무 신경 쓰인다. 근데 그걸 신경 쓰고 쫓다보면 내 행복의 가치에 대해서 어느 순간 잃어버릴 때가 있다. 난 그것보다 나의 지금 현재에 집중한다”고 말했다.

용준형과 공개 열애에 대한 솔직한 생각 털어놓은 현아 /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 밤’

이어 “남자친구가 생각하는 이미지랑 다르다고 하지 않냐”는 질문에 현아는 “(용준형이) 날 되게 깍쟁이로 봤다. 내가 첫 데이트에 선지해장국 먹고 그러니까. 일부러 한 건 아니다. 선지해장국 먹으면서 ‘별에서 온 그대’를 봤다. 감동 받아서 울었다. 그런 아기자기한 것들이 너무 재밌더라”며 첫 데이트에 얽힌 일화를 전했다.

현아 말을 들은 조현아는 “나도 너처럼 연애하고 싶다. 욕이란 욕은 다 X먹어놓고 자기 좋으면 그냥 만나잖아”라며 팩폭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현아의 당당한 공개 열애에 팩폭 날리는 조현아 /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 밤’

과거 던에 이어 용준형과도 공개 열애를 하게 된 현아는 “난 왜 매번 걸리냐”라며 의문을 드러냈다. 조현아는 “네가 안 숨기잖아. ‘더 현대'(대형 쇼핑몰)를 가고 어떻게 안 걸리냐”며 또 한번 돌직구를 날렸다.

현아 “난 왜 매번 (열애가) 걸리냐” /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 밤’
현아 말에 돌직구 날린 조현아 / 유튜브 ‘조현아의 목요일 밤’

현아는 “우리 회사에서 나보고 좀 힘들다더라. 미안하긴하다. 그래서 고맙다”며 솔직한 매력을 뽐냈다.

가수 현아와 용준형은 지난 1월 각자 개인 SNS에 손잡은 뒷모습 사진을 올리며 공개 열애를 선언했다. 특히 두 사람은 2010년 현아의 첫 솔로곡 ‘Change’에서 피처링으로 인연을 맺은 이후 14년 간 인연을 이어오다 연인으로 발전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월 SNS를 통해 공개 열애를 선언한 현아와 용준형 / 현아·용준형 인스타그램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