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천, 개그우먼 장도연이 치가 떨릴 정도로 부럽다고 밝혔다 (+이유)

18

방송인 홍석천이 최근 부러워서 치가 떨리는 사람이 있다고 밝혔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 스타’는 홍석천, 가수 태진아, 유튜버 랄랄, 개그맨 강재준이 출연해 ‘사랑꾼은 아무나 하나’ 특집으로 꾸며졌다.

라디오 스타에 김도훈이 출연했다는 소식을 들은 홍석천 / 유튜브 ‘MBCentertainment’

이날 홍석천은 배우, 모델, 글로벌 스타와 함께하고 싶은 욕망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MC들은 하나도 볼 거 없고 옆도 마찬가지다”라며 에너지가 올라오지 않는다는 가벼운 투정을 부렸다.

홍석천은 또 얼마 전 배우 김도훈이 출연했었다는 이야기를 듣자마자 “그럴 때 불렀어야 했다”라고 역정을 내는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장도연에 대한 질투심을 드러내는 홍석천 / 유튜브 ‘MBCentertainment’
장도연에 대한 질투심을 드러내는 홍석천 / 유튜브 ‘MBCentertainment’

홍석천은 이어서 유세윤의 “요즘 부러워서 치가 떨리는 사람이 있어요?”라는 질문에 망설임 없이 개그우먼 장도연의 이름을 언급했다.

최근 장도연이 진행하는 웹예능 ‘살롱드립2’에 배우 손석구가 출연해 장도연과 서로 좋은 케미를 보였다는 것이 이유였다.

‘살롱드립2’에서 장도연과 손석구의 좋은 케미를 본 홍석천 / 유튜브 ‘MBCentertainment’

“진짜 저것이 뭐라고 손석구를”이라며 서두를 연 홍석천은 “내 최애 보석 손석구를 만나서 무슨 손석구 이상형이라며 헛소리를 하고 있다. 손석구도 제정신이 아니다”라며 농담 반 진담 반 멘트를 쏟아냈다.

장도연 역시 이에 밀리지 않고 “손석구 전화번호라도 줘보라”는 홍석천의 장난스러운 멘트에 “02-3438″이라고 아무 숫자나 말하며 받아쳤다.

이후 홍석천은 손석구가 나오자마자 영상을 껐다며 “너와의 케미가 보고 싶지 않았다”라고 마지막까지 질투심을 드러내 현장을 폭소케 만들었다.

홍석천은 라디오 스타에서 이런 유쾌한 농담 외에도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을 통해 김도훈, 공명, 김민규, 유태오, 이수혁, NCT 태용과의 교류도 언급했다.

홍석천은 김구라의 “보석함인데 잘생긴 사람말고 상태 안 좋은 사람은 안 나오냐?”라는 질문에 “넌 절대 못 나온다”라고 답하며 다시 한 번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