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법칙 3년 만에 부활” (+김병만 출연 여부)

19

‘정글의법칙’이 3년 만에 부활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정글의법칙 족장인 개그맨 김병만의 출연 여부도 알려졌다.

김병만 / 뉴스1

17일 OSEN은 SBS 정글의법칙 부활 소식을 단독으로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정글의법칙이 종영 약 3년 만에 스핀오프 프로그램인 ‘정글밥’으로 새롭게 단정해 돌아온다.

이와 관련해 매체는 “해외 오지로 떠나서 생활하고 음식을 만들어 먹는 기존 콘셉트는 가져오되, 출연자와 프로그램 제목 등은 변화를 맞았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SBS 측은 코로나 팬데믹이 종식하면서 해당 프로젝트를 진행했고 많은 시청자에게 사랑받은 ‘해외 여러 오지로 떠나 자연 속에서 펼치는 생존기’ 콘셉트를 유지하기로 했다”라고 덧붙였다.

오랜 기간 정글의법칙과 함께 해온 족장 김병만의 출연 여부도 알려졌다.

이번 방송에서 김병만은 출연하지 않는다.

제작진은 현재 ‘뉴페이스’를 섭외하고 있으며 배우 류수영이 출연을 제안받고 긍정적으로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류수영 소속사 관계자는 OSEN에 “관련 프로그램을 제안받고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2011년 10월 첫 방송한 정글의법칙은 2020년 6월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촬영이 중단돼 휴식기를 가졌다. 이후 2020년 8월 다시 방송을 시작했으나 2021년 5월 종영했다.

류수영 / 뉴스1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