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노래자랑’ 군산이 낳은 스타 구희아 대반전 과거 (ft.류준열)

29

‘전국노래자랑’ 군산이 낳은 스타 구희아가 KBS1 ‘인간극장’에 출연해 관심이 뜨겁다.

‘현모양처’와 ‘노란 옷’ 군산 사람이라면 두 키워드만 보고도 알 수 있다는 그 사람. 바로 구희아다.

구희아는 지난해 KBS1 ‘전국노래자랑’에 출연해 유명세를 얻었다. 그는 지난 9년을 평범한 주부로 지낸 세 아이의 엄마다.

구희아 / KBS

어릴 적부터 무대에 서길 좋아해 전국 투어를 다니며 공연을 울리는 극단 배우가 됐지만 결혼을 하면서 모든 걸 뒤로 하고 군산에 내려왔다.

이후 줌바댄스 학원에 다니던 중 학원 언니의 권유로 ‘전국노래자랑’에 지원하게 됐다.

그의 무대는 그야말로 전국을 뒤집어 놓았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그의 영상은 조회수 수백만 회를 훌쩍 넘겼고 화제의 인물로 떠오르며 방송국으로부터 빗발치는 러브콜을 받고 있다.

이 인기에 힘입어 지난해 10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하기도 했다.

당시 구희아는 방송 이후 사람들이 알아보냐는 질문에 “동네 대박마트 사장님이 알아보시고 소아과에 갔더니 간호사분이 악수를 요청하시더라. 평소에 민낯으로 다니다가 이제 나갈 때 립스틱이라도 바르고 간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원래는 뮤지컬, 전공이 연극영화과다. 학교도 수원대학교를 나왔고 06학번 류준열, 04학번 강기영 선배님이 있다”고 밝혔다.

구희아 / KBS

결혼하며 배우의 꿈을 잠시 접었던 구희아는 새내기 가수로서 새로운 인생을 시작해 보려 한다. 과연 가수와 엄마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을지, 앞으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