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왜 우리 쌩깠어?”… 베이비복스 심은진, 나르샤 인성 논란 제기했다

52

걸그룹 베이비복스가 14년 만에 ‘놀던언니2’에서 뭉쳤다.

최근 진행된 E채널·채널S 예능 ‘놀던언니2’ 5회 녹화에 ‘베이비복스’ 김이지X이희진X심은진X간미연이 출연해 ‘베이비폭스’로 변신한 채리나X이지혜X이영현X아이비X나르샤X초아와 만났다.

사진 제공=E채널·E채널S

이날 교복을 입고 학교에 등장한 베이비복스 멤버들은 전성기 시절 브로마이드와 앨범 등이 전시된 교실에서 과거의 추억을 떠올렸다. 또 이제는 두 남매의 엄마가 된 김이지부터, ‘뉴케이팝학과’ 교수가 된 간미연, 시나리오 작가 데뷔를 준비 중인 심은진, 배우로 활동하면서 카페를 운영 중인 이희진까지 색다르게 활약 중인 근황을 전했다.

이 가운데 베이비복스를 패러디한 ‘베이비폭스’로 변신한 언니들이 교실 문을 열고 등장해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 직후, “여기 누가 짱이야?”라며 기선 제압에 나서는가 하면, 얼굴 크기와 외모를 겨루며 팽팽한 기싸움(?)을 벌인다. 특히 나르샤는 “드루와, 드루와~”라며 큰 소리로 베이비복스를 도발하는데, 막상 심은진이 “너 근데 시상식에서 왜 우리 쌩(?)깠어?”라고 예상치 못한 일격을 날리자, 동공지진을 일으키면서 “제가요?”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나르샤, 심은진 / 나르샤 인스타그램, 심은진 인스타그램

이후 ‘베이비폭스’는 베이비복스를 향해 ‘칼군무’ 대결을 신청하고, 베이비복스 멤버들은 히트곡 ‘겟업’, ‘킬러’, ‘게임오버’에 맞춰 여전히 칼각이 살아있는 춤 실력을 뽐냈다. 이에 맞서 ‘베이비폭스’는 베이비복스의 ‘나 어떡해’ 안무에 도전, 음악 방송 중 무대 위에서 단체로 넘어졌던 아찔한 사고를 패러디해 반전을 안긴다. 베이비복스는 언니들의 완벽한 재연에 박장대소하는 한편, “우리가 일부러 연출했다는 오해도 있었다”라고 회상했다.

14년 만에 뭉친 베이비복스의 비하인드 스토리는 오는 9일 오후 8시 40분 방송하는 E채널·채널S 공동 제작 예능 ‘놀던언니2’ 5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