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당하게…” FT아일랜드 최민환, 율희와 이혼 후 ‘슈돌’로 컴백 ( +영상)

31

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이 이혼의 아픔을 딛고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합류했다.

지난 30일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슈돌 새 가족. 취미는 육아, 특기도 육아인 삼 남매 아빠의 등장’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티저 영상 캡처

이날 공개된 영상에는 이혼 후 ‘슈돌’에 새롭게 합류한 최민환과 세 남매의 일상이 담겼다. 최민환은 “저는 세 아이의 아빠다. 첫째 재율이와 쌍둥이 아윤, 아린이를 두고 있다”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세 아이를 소개하기도. 그는 “첫째 아들 재율이는 ‘짱이’로 기억하실 거다. 신생아 때부터 많은 분들에게 사랑을 받았다. 꽤 많이 컸다. 내년에는 초등학교에 들어갈 나이다”라고 첫째 아들 재율이의 근황을 전했다.

이어 “셋 중에 연예인이 나온다면 아윤이지 않을까. 연예인 같은 끼가 있다. 막내는 사랑이라고 하지 않나. 아린이는 나에게만 사랑을 준다. ‘아빠 껌딱지’다”라며 쌍둥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최민환은 “아이들한테도 저한테도 당당하게, 서로 잘 이겨내면 다들 응원해 주시고 사랑해 주시지 않을까 싶다”라고 프로그램 출연 각오를 밝혔다.

최민환 가족의 일상이 담긴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다음 달 7일 오후 9시 15분 방송 예정이다.

2018년 결혼했으나 2023년 이혼을 발표한 FT아일랜드 최민환, 라붐 출신 율희 / 최민환 인스타그램, 율희 인스타그램

한편 최민환은 2018년 라붐 출신 율희와 결혼했다. 그해 5월에 첫아들을 낳은 두 사람은 2020년 쌍둥이 딸을 품에 안아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그러나 두 사람은 결혼 5년 만인 지난해 12월 각자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혼을 발표했다. 세 아이의 양육권은 아빠인 최민환이 갖기로 합의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