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노래가 클럽에서 나온다면’ 우디, 이 사람과 손잡았다 [공식]

36

싱어송라이터 우디(Woody, 본명 김상우)가 신생 기획사 골든문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틀었다.

골든문엔터테인먼트(이하 골드문엔터)는 “우디와 최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라며 “우디가 자사와 함께 이뤄갈 새로운 출발에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25일 밝혔다.

우디 / 골드문엔터테인먼트

특히 앞서 메이저나인 소속 아티스트로 활동한 우디는 메이저나인 전 대표를 역임한 황정문 대표와 골든문엔터에서 다시 만나 더욱 끈끈한 인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우디는 2011년 그룹 엔트레인으로 데뷔, 이후 솔로 아티스트로 전향했다. 특히 지난 2019년 발매한 대표곡 ‘이 노래가 클럽에서 나온다면’으로 큰 사랑을 받았고, ‘대충 입고 나와’, ‘지구는 멸망하지 않아’, ‘Say I Love You(세이 아이 러브 유)’, ‘Nostalgia(노스탤지어)’, ‘사막에서 꽃을 피우듯’, ‘너, 나 우리 둘이’ 등을 발매하며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쳤다.

다음 달 6일에는 데뷔 13년 만의 첫 단독 콘서트 ‘2024 우디의 映花(2024 우디의 영화)’를 개최하고 팬들을 만난다. 또한 4월 7일에는 신보 ‘혹시 세상에 혼자 남겨진 것 같다면’을 발매하며 컴백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우디 / 골드문엔터테인먼트

골든문엔터는 “즐거운 음악을 자유롭게 만들어가는 가수 우디와 소중한 인연으로 동행하게 돼 기쁘다. 우디의 좋은 파트너로서 국내외 음악 활동은 물론 장르를 넘나드는 다양한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골든문엔터의 황정문 대표는 가수 쥬얼리, V.O.S, ZE:A(제국의아이들), 나인뮤지스, 바이브(VIBE), 김연지, 포맨(4MEN), 벤, DK(디셈버)를 비롯해 배우 김동준, 손소망, 김선빈, 윤재찬 등 실력과 끼를 겸비한 다양한 아티스트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했다. 또 현재는 이달의 소녀 출신 이브(Yves)와 걸그룹 지니어스(Geenius)의 매니지먼트를 함께 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