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만 좀 먹어라”…이국주, 프로그램 녹화 도중 서러움 참지 못하고 폭풍 ‘오열’

105

개그맨 이국주가 ‘먹찌빠’ 녹화 도중 눈물을 보였다.

21일 오후 9시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덩치 서바이벌-먹찌빠’에는 배우 김수로, 강성진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수로는 ‘게임 마왕’ 타이틀 방어에 나서며 미끄럼틀 슬라이딩 및 공중부양 등 난이도 높은 게임 미션에 임한다.

김수로는 미션 내내 덩치 멤버들의 몸부림에 경악을 금치 못했지만 결국 ‘게임 마왕’으로서 저력을 뽐내며 존재감을 입증했다.

덩치 멤버들은 “가벼운 덩치를 가려라”는 황당한 미션을 수행하기도했다.

해당 미션은 매트리스 위 소맥잔이 쏟아지지 않게 점프해야 하는 ‘무리수 미션’이었지만 놀랍게도 한 멤버는 무게 조절에 뜻하지 않게 성공해 미션을 수행했다.

또 녹화장에서 덩치 멤버들은 제육볶음, 차돌박이, 오징어볶음 등 맛있는 쌈밥 먹방을 선보였다. 이날 현장에는 ‘쌈 오마카세’를 연상하게 하는 다양한 한식 메뉴들이 등장했다.

이때 막내 덩치 나선욱은 갑자기 이국주를 향해 “그만 좀 먹어라”라며 버럭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들은 이국주는 “왜 이렇게 예민하냐”며 결국 서러움을 참지 못하고 눈물을 흘렸다.

예상치 못한 나선욱의 ‘하극상’과 이국주의 눈물 사건 전말은 21일 오후 9시 방송되는 SBS ‘덩치 서바이벌-먹찌빠’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