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강남점, 세븐틴 멤버가 만든 상품 최초 공개한다

73

신세계백화점은 강남점에서 보이그룹 세븐틴 멤버들이 직접 만든 상품을 소개하는 팝업을 마련한다고 12일 밝혔다.

강남점 1층에서 오는 25일까지 2주간 열리는 ‘아티스트-메이드 컬렉션 바이 세븐틴'(Artist-Made Collection by SEVENTEEN) 팝업에서는 세븐틴 멤버들이 각자 자신만의 취향과 감성을 담아 만든 상품을 만날 수 있다.

아티스트 세븐틴 팝업 시즌1 / 신세계백화점

평소 인센스 스틱(막대형 방향제)을 즐겨 사용하는 멤버 호시는 인센스 홀더 세트와 자신을 닮은 호랑이 캐릭터 ‘탐탐’ 인형과 키링 등을 준비했다.

사진과 영상 편집을 취미로 즐기는 멤버 원우는 키보드와 크로스백을, 우지는 자신의 작업실인 ‘우주공장’을 모티브로 만든 러그와 식기 세트를 선보인다.

멤버 디에잇은 개구리 캐릭터 ‘디팔이’ 디자인의 슬리퍼와 안대 세트, 다도 세트를 만들었다.

신세계는 지난해 9월 세븐틴 멤버 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이가 참여한 첫 번째 팝업을 열어 신규 고객 유치 효과를 톡톡히 누린 바 있다.

세븐틴 / 엠넷

당시 해당 팝업의 구매 고객 중 75%가 신세계백화점을 처음 찾은 고객들이었다.

신세계는 이번 팝업에서 멤버 13명과 연관된 작은 소품을 배치하고, 10개월간의 제작 과정을 담은 영상과 화보도 전시할 예정이다.

특히 오는 30일부터 열리는 세븐틴 스타디움 투어를 앞두고 이번 팝업에 팬들의 관심이 더 쏟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멤버별 공식 상품은 신세계백화점에서 가장 먼저 만날 수 있고, 팝업 이후에는 28일부터 하이브 팬 커뮤니티 온라인 플랫폼인 ‘위버스샵’에서 판매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