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째 활동 중단한 감우성, 오늘(29일) 특급 소식 발표했다

49

배우 감우성이 네오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네오스엔터테인먼트는 29일 “깊이 있는 섬세한 눈빛과 감정으로 장르를 넘나들며 영화와 드라마에서 활약해 온 감우성과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91년 데뷔 이후 3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다양한 연기로 대중의 사랑을 받아온 감우성 배우를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면서 “앞으로 감우성 배우의 활동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배우 감우성 / 뉴스1

감우성은 1991년 MBC 2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사랑해 당신을’, ‘현정아 사랑해’, ‘연애시대’, ‘키스 먼저 할까요?’, ‘바람이 분다’로 이어지는 감우성 표 멜로드라마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호평 속 멜로 장인이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그뿐만 아니라 감우성은 영화를 통해 다양한 연기 변신을 선보여 왔다. ‘결혼은, 미친 짓이다’로 성공적인 첫 번째 연기 변신을 시도한 감우성은 이후 한국 공포영화의 수작으로 손꼽히는 ‘알 포인트’를 통해 연기파 배우의 입지를 다졌으며 ‘왕의 남자’로 천만 배우 반열에 올랐다.

이처럼 다양한 작품 속 한계 없는 진화를 보여온 감우성이 앞으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