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유명 남배우 A씨와 ‘사생활’ 담긴 카카오톡 공개…논란되자 ‘비공개’

78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 / 한서희 과거 인스타그램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유명 남성 배우와 메시지를 공개했다. 하지만 논란이 커지자, 자작이라고 해명한 후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한 상태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서희와 남자 배우 A씨의 메시지가 공개됐다.

기사 이해를 돕기 위해 AI 이미지 생성 프로그램 ‘빙 이미지 크리에이터’로 제작한 이미지 / MS Bing Image Creator

공개된 내용에 따르면 한서희는 A씨에게 “슈스(슈퍼스타) 됐다고 답장 안 하냐?” 등 친근하게 대화를 이었다. 또한 한서희는 A씨에게 호텔에 함께 가 성관계를 할 것을 제안하며 “모 매체는 내가 꽉 잡고 있으니 걱정 마라”라는 말을 하기도 했다.

해당 이미지는 한서희가 자신의 팬들과 함께하는 오픈 채팅방에 직접 올린 것이라는 설명도 더해져 해당 내용의 진위에 관심이 쏠렸다.

그러나 한서희는 “카톡 주작(자작)임 XX들아”라고 해명했다. 이후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이후 한서희는 최근 프로필 화면에 “곧 공개로 전환할 거다. 기다려라. 나도 마음의 준비가 필요하다. 팔로잉 그만 걸어라”라고 적어뒀다.

한서희가 오픈 채팅방에 올렸다고 알려진 남배우 A씨와의 대화 / 온라인 커뮤니티

한편 한서희는 2016년 대마 흡연 혐의로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았다. 그는 집행유예 기간 중인 2020년 6월에 필로폰 투약 혐의로 재판을 받았으며, 2021년 11월에는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받아 법정 구속됐다.

한서희는 모든 판결에 불복했으나, 대법원은 한서희의 마약류관리법 위반(향정) 혐의에 대한 상고를 최종 기각했다. 모든 형기를 채운 그는 지난해 11월 출소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