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바라기만 한다”… 데프콘 분노하게 만든 ‘나는 솔로’ 18기 솔로녀

92

‘나는 SOLO(나는 솔로)’ 18기에서 데프콘의 ‘2차 극대노 사태’가 벌어진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ENA와 SBS Plus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3MC 데프콘-이이경-송해나가 뼈 때린 데이트의 충격 상황이 공개된다.

이날 ‘솔로나라 18번지’는 솔로남들의 선택으로 새로운 데이트에 돌입한다. 이중 한 솔로남은 “집에 갈 때 내 차 타고 가겠냐?”고 최종 선택까지 염두에 둔 질문을 던져 3MC 데프콘, 이이경, 송해나를 집중시킨다.

ENA, SBS Plus ‘나는 솔로’

하지만 상대 솔로녀는 “어? 갑자기?”라며 깜짝 놀란 반응을 드러내고, 솔로남은 “뭐야? 내 차 타고 가야지”라고 솔로녀의 반응이 의외라는 듯 오히려 당혹스러워 한다.

잠시 후, 솔로녀는 제작진 앞에서 조심스럽게 자신의 진짜 속내를 드러낸다. 이 솔로녀는 “대화하면 즐겁고 재밌고 유쾌한데 거기까지인 것 같다”고 지금까지의 행동과는 다른 속마음과 함께, 생각이 달라진 이유를 가감없이 고백한다.

솔로녀가 꺼낸 이유를 ‘과몰입’해 듣던 데프콘은 “OO님도 (상대 솔로남에게) 좀 맞춰주면 안 되냐? 너무 바라기만 한다”라고 뼈 때리는 ‘돌직구’를 던진다. 이이경 역시 굳은 표정으로 “본인이 하겠다는 건 없다”라며 솔로녀를 향해 ‘촌철살인’급 조언을 건넨다.

이후에도 답답한 대화가 계속되자, 데프콘은 “저거에 꽂혔다니까! 지긋지긋하니까 그만 얘기해”라고 포효한다. 데프콘의 화를 머리 끝까지 뻗치게 한 ‘고구마’급 대화의 전말에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한편 지난 17일 방송된 ‘나는 SOLO’는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평균 4.9%(수도권 유료방송가구 기준 ENA·SBS Plus 합산 수치)의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분당 최고 시청률은 5.4%까지 치솟았다.

또한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집계하는 1월 2주차 ‘비드라마 검색 이슈 키워드 TOP10’에서 2위(나는 SOLO 갤러리) 4위(나는 SOLO 18기)를 차지했으며, ‘비드라마 TV-OTT 검색 반응 TOP10’에서도 5위를 기록해 매주 폭발적인 인기와 화제성을 이어가고 있다.

데프콘이 ‘극대노’한 데이트의 주인공은 24일(수) 밤 10시 30분 ENA와 SBS Plus에서 방송하는 ‘나는 SOLO’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