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디 있는 거야” 오늘(19일) 반려견 ‘실종’ 알리며 긴급 도움 청한 여배우

117

배우 황신혜 가족이 반려견을 잃어버렸다.

황신혜, 반려견 / 황신혜 인스타그램

황신혜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려견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렸다.

그는 “맥스, 어디있는거야”라며 “집 앞 엘리베이터에서 엄마가 잠시 내려 놓은 동시에 목줄도 없는 상태로 도망쳤다고한다”며 반려견이 없어졌다고 전했다.

황신혜는 “혹시 청담공원 쪽에서 보신 분들 계시면 꼭 꼭 연락 부탁드린다”며 반려견 ‘맥스’의 사진을 첨부했다.

사진 속 반려견은 몰티즈 과의 개로 추정된다.

황신혜 가족의 반려견 맥스 / 황신혜 인스타그램
반려견 맥스 / 이진이 인스타그램

황신혜의 딸이자 모델 겸 배우 이진이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려견의 사진을 올리며 “청담공원 ~ 청담역 12번 출구에서 사라졌는데 보신 분들 연락 부탁드린다”고 글을 올렸다.

황신혜와 친분이 있는 방송인 김준희는 “언니 맥스 꼭 찾기를. 나도 눈 크게 뜨고 찾아볼게”라며 안타까워했다.

누리꾼들 역시 “근처 보호소에 있을지도 모르니 얼른 전화해보시라”, “강아지 잃어버리면 진짜 가슴이 철렁하는 데”, “경황 없어도 힘내시길”, “꼭 찾으시길 바란다” 등 황신혜를 위로했다.

반려견을 잃어버린 경우, 무엇보다 먼저 마지막으로 함께 머물렀던 장소나 밥 혹은 물, 간식을 줬던 장소를 떠올려 해당 장소를 찾아볼 필요가 있다. 강아지는 보호자와 있었던 마지막 장소로 복귀하는 본능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또 잃어버린 장소(동네) 지역 커뮤니티 등 SNS를 이용해 반려견 실종 전단을 온라인으로 배포하면 도움이 될 수 있다. 해당 게시글에는 반려견의 마지막 모습과 가장 비슷한 사진과 평소 사진을 꼭 첨부해야 발견에 용이하다. 또 동물보호병원에서 데리고 있는 경우도 있으므로 양해를 구하고 연락을 취하는 방법도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