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까지 괜찮은 척…생전 이선균이 자신 걱정하는 동료 배우에게 남긴 말

168

가수 보아가 배우 이선균을 직접 애도하는 글을 올렸다.

27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배우 고(故) 이선균씨의 빈소가 마련되어 있다. / 뉴스1

보아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선균을 추모하는 글을 공개했다.

보아는 “누구보다 아낌없는 응원과 분위기 메이커까지 해주시며 챙겨주셨던 우리 대장님.. 그립습니다. ‘곧 보자’라는 말이 늘 일상이었는데 이제는 제가 찾아갈게요”라며 안타까워했다.

그는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고군분투했을 성격인데…그래도 이제는 편안히 행복한 일만 가득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영원한 대장님 나의 아저씨 사랑합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덧붙였다.

드라마 촬영장에서 사진 찍은 보아와 이선균 / 보아 인스타그램

보아는 과거 이선균과 JTBC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연예인들의 추모 행렬은 계속 이어지고 있다.

배우 하도권 / 하도권 인스타그램

배우 하도권은 지난 27일 “형~힘낸다며…연말 잘 보내라며…근데 이게 뭐야? 얼마나 고단했을까. 하지만 형을 보낼 수가 없다”라며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또 배우 이상아도 “연예인들의 이런 비보를 들을 때면 아프다. 작품을 함께 할 뻔했던 배우였기에 더더욱…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이선균의 사망을 애도했다.

경찰과 소방 등에 따르면 이선균은 지난 27일 오전 서울 성북구 한 노상에서 차량 안에 쓰러진 채 발견됐다.

발견 당시 이선균은 의식이 없었으며 경찰의 공동 대응 요청을 받고 현장에 출동한 소방이 이날 오전 10시 30분께 이선균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했다. 경찰은 극단 선택 시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1
0
+1
0
+1
0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