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열애설’ 유튜버 수스, 외모 악플 심경고백 (+발언)

2560

유튜버 겸 가수 수스(본명 김수연)이 외모 관련 악플에 대해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수스 / 유튜브 ‘해피해은’

승무원 출신 인플루언서 성해은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해피해은’에는 22일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영상이 올라왔다.

수스는 최근 발표한 신곡 ‘크러쉬!'(Crush!)에 대해 “2분 8초로 곡이 짧다”며 “반복해서 듣기 편한 곡”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먼저 가수로 데뷔해 활동했지만 생각처럼 잘 풀리지 않았다며 “그래도 좀 하던 게 노래라, 아까웠다. 성취감 있게 할 수 있는 일을 찾다가 ‘유튜브에 커버 곡을 올려보자’해서 채널을 시작했다”고 커리어의 시작 지점을 알렸다.

외모 관련 악성댓글을 언급하는 수스 / 이하 유튜브 ‘해피해은’



수스는 수많은 가수의 커버곡을 부르며 큰 인기를 얻었고, 유튜브 구독자 100만 명을 돌파했다. 그는 “채널이 100만 명 구독자를 넘을 줄은 몰랐다. 아직도 숫자가 신기하다”고 말했다.

성해은, 수수는 온라인 커뮤니티 등 SNS에서 ‘닮은 꼴’로 유명하다.

수스는 “사진을 찍으면 ‘성해은과 닮았다’ 소리를 많이 들었다. 사진을 찍었는데 진짜 닮았더라. 특히 입꼬리가 닮았다고 말하더라”고 전했다.

이어 수스는 자신을 향한 외모 관련 악성댓글을 언급해 보는 이들을 주목하게했다.

수스는 “주로 ‘입꼬리 킹 받는다(어색하고 오글거린다)’ 악플이 많이 달린다”며 “이렇게 태어났는데 어떡하냐. 일부러 (입꼬리를 올리거나 하는 행동) 그러는 게 아니다”고 답답함을 호소했다.

한편 수스는 배우 박서준과 열애설에 휩싸인 유튜버로 유명세를 치뤘다. 박서준 소속사 측은 수스와 박서준의 열애설에 대해 “아티스트의 사생활은 확인해드리기 어렵다”는 입장을 전했다.

박서준 역시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 제작보고회에서 수스와의 열애설에 대해 “개인적인 일이라 특별히 말씀 드리긴 어렵다”고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1
0
+1
1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