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가 아끼던 후배였는데… 급 전한 이별 소식

214

‘화란’ 홍사빈, 19일 육군 현역 입대

배우 홍사빈이 19일 육군 현역으로 입대했다.

홍사빈은 소속사 샘커퍼니를 통해 “영화 ‘화란’을 마무리하고 현역병 입영 본인선택원으로 입대를 결정했다”며 “정말 감사하게도 ‘지금 시기에 왜?’ 라는 물음이 찾아올 수 있지만 지금 시기니까 오히려 더 가야 한다는 생각이 문득 커졌던 것 같다”고 밝혔다.

홍사빈은 10월 개봉한 영화 ‘화란’의 주연을 맡아 주목받고 있는 신인 배우다.

지난 5월 ‘화란’을 통해 제76회 칸 국제영화제에 진출했고, 최근 열린 제44회 청룡영화상에서 신인남우상을 수상하는 성과도 거뒀다.

한창 주목받는 시기에 입대하는 홍사빈은 “좋은 작품을 맞이하고 기다리는 것도 중요하지만 인생을 살면서 찾아오는 당연한 순간들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는 게 더 중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어디에나 있을 얼굴로 어디에도 없을 연기를 할 수 있도록 바라고 다짐한다”며 “소중한 경험들 꼭꼭 눌러 담아 좋은 연기하도록 노력하겠다.. 항상 정직하고, 겸손하게 정진하겠다”고 각오도 다졌다.

홍사빈은 입대 소감과 함께 훈련소 입소 직전 머리카락을 짧게 자른 사진을 공개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