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 국내서 팔린 스마트폰 84%가 삼성폰

162
3분기 국내서 팔린 스마트폰 84%가 삼성폰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5. 사진 제공=삼성전자

올해 3분기 국내에서 팔린 스마트폰의 84%가 삼성전자 제품인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3분기 판매량 기준으로 국내 시장 점유율 84%를 기록했다. 폴더블폰 신제품 ‘갤럭시Z플립5’와 ‘갤럭시Z폴드5’가 사전판매만 102만 대를 기록하는 등 흥행에 성공한 결과로 분석된다.

애플은 점유율 15%로 2위에 올랐다. 샤오미는 물론 국내 첫 외산 폴더블폰을 출시한 모토로라, ‘투명한 스마트폰’으로 알려진 영국 스타트업 영국 등 기타 업체들의 점유율은 모두 합쳐 1%에 불과했다.

3분기 전체 판매량은 340만 대로 지난해 같은 분기보다 10% 이상 줄었다. 경제적 불확실성으로 스마트폰 교체 수요가 감소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