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연말 특가 열린다… 제주 2만·후쿠오카 8만·다낭 13만원

115

이스타항공이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 등을 통해 11월 특가 행사 ‘진격의 이스타’를 진행한다. /사진=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이 7일 오후 2시부터 오는 12일까지 홈페이지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등을 통해 11월 ‘진격의 이스타’ 행사를 진행한다.

11월 행사는 탑승기간이 오는 8일부터 12월20일까지의 항공권을 대상으로 한다. 행사 기간 김포, 청주, 군산발 제주 노선 등 3개 국내 노선과 인천과 김포발 일본, 대만, 베트남, 태국 노선 등 8개 국제 노선의 특가 운임을 제공한다.

행사 기간 국내선의 경우 15㎏ 무료 수하물을 포함해 편도 총액 기준 ▲김포-제주 2만3200원 ▲청주-제주 2만2200원 ▲군산-제주 2만4200원부터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 등을 통해 특가 운임이 열린다.

국제선 ▲인천-도쿄(나리타) 9만900원 ▲인천-오사카 8만4900원 ▲인천-후쿠오카 7만6800원 ▲김포-타이베이(송산) 12만4900원 ▲인천-타이베이(타오위안) 12만4900원 ▲인천-방콕 17만800원 ▲인천-다낭 13만1100원 ▲인천-나리타 13만7900원부터다.

무료 수하물은 포함되지 않는다.

특가 운임은 유료할증료와 환율 변동에 따라 일부 변동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이스타항공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