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 투자부 장관 “韓기업 대상 규제 개선·금융 지원”

67
사우디 투자부 장관 “韓기업 대상 규제 개선·금융 지원”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14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칼리드 알 팔레 사우디아라비아 투자부 장관과 조찬 간담회를 갖고 있다.연합뉴스

사우디아라비아가 자국의 주요 프로젝트에 한국 기업이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규제 개선과 금융 지원을 약속했다.

칼리드 알 팔레 사우디아라비아 투자부 장관은 14일 오전 서울의 한 호텔에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과 조찬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제4차 한·사우디 비전 2030 위원회’ 참석차 방한한 알 팔레 장관의 제안으로 성사됐으며 국내 주요 건설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알 팔레 장관은 “사우디의 건설·인프라 분야 메가 프로젝트에 한국 기업이 참여할 기회가 많다”며 “한국 기업에 대해 적극적인 규제 개선과 금융 지원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원 장관은 “지난해 11월 양국 정상 간 만남을 계기로 체결한 업무협약(MOU) 등 정상외교 성과를 구체화하기 위해 우리 기업과 함께 협력해 나갈 것”이라며 “건설 인프라 분야에서의 협력을 플랫폼 삼아 에너지, 방산, 바이오, 문화 등 전 분야 패키지 진출을 통해 성과 확대를 도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해부터 올해 6월까지 세 차례에 걸쳐 사우디에 ‘원팀 코리아’ 수주 지원단을 파견했다. 올해 7월에는 서울에서 아시아 최초로 사우디 네옴 프로젝트의 비전을 알리는 전시회를 열기도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