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날 중국 증시, 비구이위안 디폴트 우려 재부각, 중동 리스크 등으로 하락”

122
출처=키움증권중국 증시 추이

11일 키움증권은 전날 중국 증시가 비구이위안 디폴트 우려가 재부각되고 중동 리스크 등 대내외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하락했다고 분석했다.

10일 기준 중국 상해 종합지수는 0.7% 내린 3075.2, 선전 종합지수는 0.4% 하락한 1901.3을 기록했다.

홍록기 키움증권 연구원은 “전날 중국 증시는 비구이위안 디폴트 우려 재부각과 중동 리스크 등 대내외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비구이위안은 전날 원금 4억7000만 홍콩달러 규모 채권의 만기가 도래했으나 상환하지 못했다고 공시했다. 또한, 미국 달러 표시 채권을 비롯한 모든 역외 채무에 대한 상환 의무를 유예기간 내로 이행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샤오펑(Xpeng)은 반부패 혐의로 구매팀 담당자가 직무 정지됐으나 경영 및 생산에는 영향이 없다고 발표했다.

텐센트는 4억 홍콩달러에 자사주 130만 주를 매입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