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전환, 직접 체험하세요” LGU+, Biz DX+ 체험관 개설

106
LG유플러스 홍보 모델이 Biz DX+ 체험관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홍보 모델이 Biz DX+ 체험관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용산사옥에 자사 기업 대상 거래(B2B) 대표 상품을 한눈에 선보이는 디지털 전환(DX) 솔루션 체험관 ‘비즈(Biz) DX+’를 열었다고 24일 밝혔다.

Biz DX+는 △5G 스마트팩토리 △물류로봇 △U+양자내성암호 솔루션 등 말과 글로 설명하기 어려운 B2B 서비스를 기업 고객이 직접 보고 경험하는 체험형 공간이다. 5G, AI, 빅데이터 플랫폼 기술 기반의 스마트팩토리와 유무선 상품 등 총 17종의 B2B 솔루션을 전시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

체험관은 △통합관제센터 △생산·설비 모니터링 △탄소배출·물리보안 △진단·안전 솔루션 △유·무선 신규 솔루션 △전용망과 DX선도기업 등 총 6개 구역으로 구성했다.

DX를 고민 중인 기업 고객이 주요 대상으로, LG유플러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체험관 투어를 신청할 수 있다. 도슨트 설명과 함께 제공하는 투어 프로그램은 약 40분이 소요된다. LG유플러스는 기업 고객의 자사 주력 상품 이해도를 높이고, 신규 수주 기회를 발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LG유플러스는 Biz DX+를 B2B 영업 조직 구성원을 대상으로 한 실물 교육 지원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영업 담당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해가 어려운 신사업 솔루션의 경우 실물 체험 교육이 필요하다는 응답이 70%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내부 영업사원들이 자사 상품을 직접 체득하고 이해해 영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체험관을 활용할 예정이다.

향후에는 현재 전시한 17종 솔루션 외에도 제조, 유통, 서비스 등 업종별 다양한 실제 적용 사례를 발굴해 전시 시나리오를 다양화한다는 방침이다.

임장혁 LG유플러스 신사업그룹장은 “자사 B2B 서비스에 대한 고객 관심과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효율적인 투어 동선과 도슨트 교육까지 세심하게 준비했다. 관심 있는 고객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