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15’ 공개…4800만화소 카메라 기능 강화·USB-C형 장착

253
노치 없애고 ‘다이내믹 아일랜드’로 통일
가격 전작과 동일, 티타늄으로 그립감 개선
origin_애플아이폰15시리즈공개…고급모델은티타늄으로변신
애플 아이폰15 시리즈 공개했다. 고급 모델은 티타늄으로 변신했다. 사진=애플

[인포스탁데일리=신민재 기자] 애플이 차세대 스마트폰 아이폰15 시리즈를 공개했다.

애플 아이폰15는 USB-C형 충전 단자로 바꿨고, 화면 상단 일부를 움푹 판 노치(notch)를 ‘다이내믹 아일랜드’로 바꿔 모든 제품에 적용했다.

애플은 1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스티브 잡스 홀에서 신제품 발표회인 ‘원더러스트’를 열고 아이폰15 시리즈를 공개했다.

아이폰15 시리즈는 일반, 플러스, 프로, 프로 맥스 등 4종으로 구성됐다.

origin_USBC입고나온아이폰15
USB-C형을 적용한 아이폰15. 사진=애플

가장 큰 특징은 아이폰 전 모델에 USB-C형 단자를 적용한 것이다.

EU(유럽연합)가 2024년부터 유럽에서 판매되는 모든 전자기기에 USB-C형 단자를 의무화하는 법안 시행을 확정하면서 애플도 아이폰15에 USB-C형 단자를 처음으로 적용했다.

새로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인 A17칩은 프로와 프로 맥스에 탑재했다.

애플은 A17칩에 기존 4㎚(나노미터·1㎚는 10억분의 1m) 공정 대신 TSMC의 3㎚ 공정을 적용했다.

아이폰15는 카메라 성능 역시 크게 개선됐다. 4800만화소의 카메라가 새롭게 탑재했고, 2배 광학 줌을 지원한다.

애플은 아이폰15 시리즈 가격을 전작과 동일하게 유지했다. 128GB 용량 기준 아이폰15는 125만원, 플러스는 135만원부터다. 아이폰15 프로와 프로 맥스는 각각 155만원, 190만원(256GB)부터 시작한다.

origin_베일벗은아이폰15…티타늄눈길
베일벗은 아이폰15. 사진=애플

신민재 기자 dydrhkd4@infostock.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