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전기차 통합 배송 센터 청주 캠프 완공…점진적 전국 확대

256

쿠팡이 친환경 배송생태계 조성을 위해 수도권과 제주, 부산 지역에 이어 충북 청주 1캠프에 전기차 통합 배송센터 건립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쿠팡이 2021년 오픈한 제주3캠프는 전기화물차의 이동 동선, 충전 효율화 등 유통물류 환경에 최적화된 천장형 중속 충전시스템이 국내 최초로 도입된 전기차 통합 배송센터다. 배송 업무 전후 쿠팡 친구가 카드를 단말기에 태그해 천장에 달린 충전기를 차량과 연결하면 365일 24시간 언제든 충전이 가능하다.

쿠팡은 전기차 통합 배송센터를 전국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전기차 통합 배송센터에서 충전과 적재가 동시에 가능한 친환경 배송 인프라 환경을 구축해 나간다. 이번 청주 1캠프에는 복잡도가 높은 물류 환경을 고려해 시중 충전기 대비 크기를 절반으로 줄인 충전기를 적용했다. 특히 부산과 청주 1캠프에는 쿠팡 친구뿐 아니라 전기화물차를 사용하는 외부 택배기사(퀵플렉서)들도 사용할 수 있도록 공용화 충전기를 구축해 충전 인프라 이용 저변을 확대했다.

쿠팡 관계자는 “전기차 통합 배송센터의 전국 확대로 더욱 효과적인 친환경 배송 인프라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쿠팡의 엔드 투 엔드(End to end) 물류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선도적인 친환경 배송 환경을 조성하면서도 이용이 증가하는 전기화물차의 충전 편의성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