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독립운동가 최재형 선생 부인 유해 고국 봉환 수송 지원

278

티웨이항공이 독립운동가 최재형 선생의 부인인 최 엘레나 페트로브나 여사 유해를 모시는 고국 봉환 수송을 지원했다. 사진은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최 엘레나 페트로브나 여사 유해.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독립운동가 가족 유해 봉환을 위한 지원을 진행했다.

8일 티웨이항공에 따르면 키르기스스탄 비슈케크에서 출발해 전날 인천공항에 도착한 TW604편으로 독립운동가 최재형 선생의 부인 최 엘레나 페트로브나 여사 유해를 모시는 고국 봉환 수송을 진행했다.

티웨이항공은 뜻깊은 일에 참여하는 의미를 더하기 위해 페이버스와 함께 두 나라를 오가는 최재형 기념사업회의 항공권도 지원했다. 유해를 안전하고 편안하게 모시기 위해 현지 비슈케크지점과 인천공항지점도 현장에서 최선을 다해 지원했다.

최재형 선생은 러시아 연해주 지역의 항일 독립운동을 이끌었던 사업가이자 독립운동가다. 부인 최 엘레나 페트로브나 여사는 1897년 최 선생과 결혼 뒤 그의 독립운동을 내조했으며 안중근 의사 순국 이후 그의 가족을 보살핀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최 엘레나 페트로브나 여사 유해 고국 송환은 국가보훈부가 오는 제78주년 광복절을 맞이해 국립서울현충원 애국지사 묘역에 최재형 선생 부부의 합장식을 추진하며 이뤄졌다.

최 여사의 유해는 지난 70여년 동안 키르기스스탄 비슈케크 공동묘지에 안장됐었다. 이후 국가보훈부와 최재형 기념사업회가 함께 현지에서 유해 수습 절차를 거쳐 티웨이항공 항공편으로 유해를 봉환했다.

키르기스스탄 현지 최 여사의 유골이 수습된 자리에는 그를 기리는 기념비가 세워졌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키르기스스탄 비슈케크 정기 노선을 운항하며 최 엘레나 페트로브나 여사의 유해를 모시는 뜻깊은 일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최재형 선생 부부의 숭고한 독립운동 정신을 되새기며 국가 교류 확대와 다양한 노선 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