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이앤씨, ‘기업시민보고서’ 발간···친환경 기업 도약 박차

270
사진포스코이앤씨
포스코이앤씨 기업시민보고서. [사진=포스코이앤씨]

포스코이앤씨(옛 포스코건설)는 지속 가능한 사회 건설을 위한 친환경 비전을 담아 12번째 기업시민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보고서에는 글로벌 스탠다드를 기반한 지속 가능한 성장비전과 환경·사회 관점의 경영 성과를 적극 반영하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리 지표를 확대했다.

또 환경·사회적 영향뿐만 아니라 재무적 영향을 종합 평가할 수 있는 ‘이중 중요성 평가’를 도입해 ESG 이슈에 대한 리스크 대응력을 강화했다.

지속 가능 사업 분야에서는 경제적 가치를 넘어 환경·사회적 가치 등을 아우르는 ‘리얼밸류’ 창출을 위해 비즈니스·건설공정·공급망 3대 패러다임의 전환을 제시했다.

비즈니스 영역에서는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수소 인프라·해상풍력·소형모듈원전 등 신재생 에너지 사업과 수소환원제철·이차전지소재 등 친환경 소재 사업의 비전과 성과를 담았다. 친환경 건축을 위한 제로에너지빌딩 로드맵과 친환경 모듈러 하우스 기술도 소개했다.

건설공정 영역에서는 디지털전환 로드맵을 수립해 프로세스 전반의 디지털 혁신으로 위기에도 신속 대응하는 체계를 고도화하고, 공급망 영역에서는 협력사의 동반성장 지원을 확대해 지속 가능한 공급망을 구축할 계획이다.

ESG 가치창출 분야 중 환경 영역에서는 ‘중장기 탄소감축 로드맵’ 이행 성과를 기후변화 재무 정보공개 협의체(TCFD)의 공시 권고안을 기준으로 기술했다. 과학 기반 감축목표 이니셔티브(SBTi) 인증을 위한 스코프3(전 밸류체인 상 탄소 배출량)의 세부 목표를 설정하고 기후변화 적응 전략 및 적용 사례도 상세히 소개했다.

이외에도 국내 대형건설사 중 유일한 2022 중대재해 제로 달성, 인권경영 체계 및 내재화 활동 보고, ESG 거버넌스 강화를 위한 인권소위원회 탄소중립 신설 등 내용을 담았다.

한성희 포스코이앤씨 사장은 “리얼밸류 전략에 따라 실질적인 ESG를 실천하고 기업시민보고서를 통해 그 성과를 투명하게 공개해 이해관계자와 함께 성장하는 친환경 건설사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