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순살 아파트’ 논란에 “정부가 부실시공 뿌리 뽑아야”

218
출처=국토교통부GS건설이 시공한 인천 검단신도시 아파트 주차장 붕괴 현장의 내부 모습.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최근 ‘순살 아파트 논란’이 불거진 인천 검단 GS건설 아파트 지하주차장 붕괴를 비롯한 아파트 부실시공에 입장을 밝혔다.

이 대표는 15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최근 아파트 부실시공이 잇따라 드러나고 있다”며 “정부가 부실시공 뿌리를 뽑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철근을 누락해 발생한 검단신도시 아파트 주차장 붕괴사고를 부실시공의 대표적 사례로 꼽으면서 “국토부 조사 결과 설계에서부터 시공, 감리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의 총체적 부실로 인한 철저한 인재(人災)였다”며 “주민 입주 후 사고가 발생했다면 어떤 참사로 이어졌을지 상상만 해도 끔찍하다”고 지적했다.

입주 시작한 지 10여일 밖에 되지 않은 검암역 아파트에서 침수 피해가 발생한 것에 대해서도 부실 의혹을 제기했다.

이 대표는 “주거권은 헌법에 명시된 국민의 기본권”이라며 “정부의 아파트 부실시공 대책 마련을 촉구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국토부와 당국에 검단신도시 지역 신축 아파트 전체에 대한 안전 점검을 촉구하고 당국이 조사해 책임 소재를 명확히 밝혀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호우로 침수 피해가 발생한 아파트들에 대해서도 마찬가지라며 작은 부실을 방치하면 더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