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지주, KDB생명 매각 본입찰 참여

114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 비금융 사업 강화 의지

사진제공=하나금융그룹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

하나금융지주가 KDB생명보험 매각 본입찰에 참여했다.

9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하나금융지주는 7일 마감함 KDB생명 매각 본입찰에 인수의향서(LOI)를 제출했다. 매각 대상은 KDB산업은행과 칸서스자산운용이 보유한 지분 92.73%로 과거 산업은행이 KDB생명을 인수할 때 칸서스자산운용과 공동 설립한 KDB칸서스밸류사모투자전문회사(KCV PEF)가 보유한 지분 전량이다. 예상 가격은 2000억원대로 추정되며 매각주관사는 삼일회계법인이다.

본입찰에는 하나금융지주와 예비입찰에 참여했던 곳 중 한 곳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KDB생명의 매각 시도는 이번이 다섯 번째로, 강석훈 산은 회장은 지난달 기자간담회에서 매각에 자신감을 보이기도 했다. 산업은행이 금융지주에 매각을 목표로 삼았던 만큼 하나금융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는 데 무리가 없을 것으로 시장에서는 보고 있다.

그간 하나금융은 일부 사모펀드 운용사와 접촉하며 펀드에 출자자(LP)로 참여하는 등 간접 참여할 수 있다는 관측이 있었다.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이 비금융 사업 강화 의지를 드러내왔던 데다 기존에 하나생명과 하나손해보험을 보유하고 있는 것도 인수전에 유리한 위치에 있다는 해석이 나오는 배경이다.

한편, 하나생명의 총자산은 지난해말 기준 6조원으로 23곳의 생보사 중 19위다. 매각 대상에 오른 KDB생명의 자산은 20조원으로 11위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