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입는 옷은 기부해요”…대한상의-탄녹위 ‘탄소치워리더’ 캠페인

273
(출처=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 홈페이지 캡처)

대한상공회의소는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와 공동으로 ‘너의 행동을 응원해, #탄소치워리더’를 슬로건으로 내건 대국민 캠페인을 21일까지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탄소치워리더는 ‘탄소 치워’와 ‘치어리더’의 합성어로 정부와 기업이 함께 탄소중립 달성에 힘을 모으자는 취지를 살려 대한상공회의소와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가 함께 기획했다.

캠페인은 올해 연말까지 분기별로 실시한다. 지난달부터 실시된 올해 첫 캠페인의 주제는 ‘옷, 생활용품 등 안 쓰는 물건 치우기’다.

사용하지 않는 물건을 중고 거래하면 새로운 제품의 소비를 줄일 수 있다. 이를 통해 제품의 생산 및 유통 과정에서 발생하는 탄소배출을 줄일 수 있다. 기부나 수선을 통해 생활 폐기물을 줄이고 환경오염도 막을 수 있다. 청바지 하나를 중고 거래하거나 수선해 다시 입으면 청바지 1벌 제작 시 발생하는 32.5㎏의 탄소를 절감할 수 있다.

캠페인 참여자들은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 웹페이지를 통해 탄소 감축 미션을 수행하고 인증할 수 있다. 캠페인 확산을 위해 웹카드를 직접 꾸미고 편지글을 작성해 공유할 수도 있다.

우태희 대한상공회의소 상근부회장은 “개개인의 작은 실천들이 하나씩 모인다면 탄소중립을 향한 큰 변화의 물결을 만들어 낼 것”이라며 “이번 캠페인이 탄소중립과 에너지 절약에 국민의 관심과 참여를 끌어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