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무자 AI 역량 객관적으로 평가…엘리스그룹, ‘AI 자격증’ 출시

95

디지털 교육 실습 플랫폼 ‘엘리스’를 운영하는
엘리스그룹이 한국표준협회와 함께 실무 인공지능(AI) 역량을 진단할 수 있는 자격증 ‘TOPA(Test Of Practical Artificial Intelligence)’를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엘리스그룹 관계자는 “산업계의 디지털 전환 흐름과 함께 생성 AI가 일상에 깊게 파고드는 지금 AI 실무자에 대한 수요도 크게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이들의 역량을 객관적으로 평가할 지표가 없다는 현장 의견을 수렴해 TOPA를 선보였다”고 했다.

TOPA는 국내 대표 인증기관인 한국표준협회와 공동으로 설계해 평가의 공정성을 더하고 실무 현장에서 필요한 AI 역량을 체계적으로 진단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특히 엘리스그룹이 1100여개 기관·기업에서 40만 임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디지털 전환 교육을 토대로 기획해 기업에서 실제 필요로 하는 AI 역량을 평가할 수 있도록 했다. 총 3개 급수로 구분되며 AI 역량을 단계별로 파악하기에 효과적이다.

응시생들을 위한 편의성도 강화했다.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 없이 TOPA 홈페이지 로그인만으로 시험에 응시할 수 있다. 평가 결과에 따른 개별 역량 진단 보고서도 제공할 계획이다.

엘리스그룹은 TOPA 자격증 취득을 준비할 수 있는 강의도 함께 공개했다. 6주 과정을 통해 AI 역량 강화를 위한 이론부터 실습, 프로젝트를 경험할 수 있다.

김재원 엘리스그룹 대표는 “자신의 AI 역량 파악이 궁금한 학생이나 재직자를 비롯해 AI 실무자 채용을 준비 중인 이들에게 TOPA가 역량을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는 바로미터로 자리잡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