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송파구, 맛집 어디?”…알에스엔, 지역관광 니즈 AI분석 제공

78

/그래픽 제공=알에스엔

인공지능(AI) 비정형 빅데이터 전문 기업 알에스엔이 한국관광공사가 운영 중인 한국관광 데이터랩에 온라인 빅데이터 기반의 지역별 관광 니즈를 AI로 분석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한국관광공사는 국내 관광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관광 데이터를 수집·분석해 관광산업 관련 관계기관 및 관광기업이 데이터에 기반한 관광정책 수립과 관광 비즈니스를 수행하는데 지원하고 있다. 이번 소셜 빅데이터 공급 계약 체결로 알에스엔은 한국관광 데이터랩에 웹커뮤니티, SNS, 동영상 플랫폼 등에서 생성되는 다양한 관광 관련 데이터 분석 서비스 제공을 시작했다.

알에스엔은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AI) 기반의 구어체 비정형 언어 모델 LucyBert, LucyGPT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소셜 미디어 상에서 관심 지역(317개 지역)을 분류하고, 관광 트렌드와 여행자의 관심사(동반자, 여행목적, 여행의 유형 등)를 파악할 수 있는 데이터를 분석하고 있다. 이를 통해 한국관광공사는 국내 관광객들의 여행유형과 트렌드를 파악하고, 데이터를 시각화해 한국관광 데이터랩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있다.

분석 결과로 먹거리를 원하는 여행자가 어느 지역을 선호하는지 알 수 있다. 또한 특정 지역을 방문하는 여행자의 니즈가 힐링인지, 쇼핑이나 미식인지, 레포츠 활동인지 파악할 수 있다. 각 지자체는 이를 활용해 행정서비스, 지원사업 등의 정책 결정에 참고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를테면 서울 송파구를 검색하면 내비게이션 검색 유형분포에서 쇼핑이 36.9%, 음식이 33.3%를 차지한다. 얼핏 쇼핑 니즈가 크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최근검색비율 증감율을 보면 쇼핑이 전년동기대비 3.5%포인트 감소하고 음식은 1.9%포인트 증가해 맛집 찾는 니즈가 커지는 추세임을 확인할 수 있다.

배성환 알에스엔 대표이사는 “이번 온라인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 공급을 통해 국내 관광산업 발전과 관련 다양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한국의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AI 기반의 비정형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활용해 고객 맞춤형 정보 제공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알에스엔은 국내외 기업, 공공기관 등 다양한 고객들에게 AI 기반의 비정형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고객사에서는 브랜드 및 마켓 분석, 대외 동향 분석, 소비자 심리 분석, 판매 수요 예측 분석 등 다양한 목적으로 맞춤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