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AI 기업 뭉친 ‘초거대AI추진협의회’ 29일 발족

69
초거대AI추진협의회 설립 발기인 사전 회의
초거대AI추진협의회 설립 발기인 사전 회의

[KOS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성미 기자 = 국내 주요 인공지능(AI) 관련 기업들이 초거대 AI 기술과 산업 발전에 힘을 모으는 협의체가 공식 출범한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KOSA)가 출범을 준비해 온 ‘초거대 AI 추진협의회’가 오는 29일 경기 성남시 네이버 분당 사옥에서 발족식을 연다.

행사에는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 공동 회장사인 네이버 클라우드·LG AI 연구원 고위 관계자가 참석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임원사에는 두 회사를 비롯해 국내 대표적인 AI·클라우드 기업 19개 사가 포함됐다.

SK텔레콤[017670], KT[030200], LG유플러스[032640] 등 통신사와 삼성SDS, LG CNS, SK C&C, 뤼튼테크놀로지스, 메가존 클라우드, 베스핀글로벌, 솔트룩스, 트웰브랩스, 포티투마루 등이다.

일반 회원으로는 63개 사가 참여했다.

KOSA는 경쟁력 있는 국내 인공지능(AI) 기업 간 협력과 전략적 연대를 끌어낼 협의체가 필요하다는 업계 의견에 따라 협의회 설립을 추진해 왔다.

KOSA는 협의회가 초거대 AI를 활용한 다양한 응용서비스를 창출하는 허브 역할을 수행하도록 하고 양질의 학습 데이터와 인프라 확보 등을 목표로 한 정책·제도 개선 건의에 나설 방침이다.

csm@yna.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