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부품 AC 레드일렉, 25억 규모 배터리 벤처펀드 1호 조성

108

반도체 배터리 디스플레이 산업 분야 특화 창업기획자(액셀러레이터·AC) 레드일렉이 제1호 벤처투자조합 ‘레드일렉 배터리 제일 투자조합’을 25억원 규모로 조성했다고 22일 밝혔다.

레드일렉은 이번에 조성한 배터리 제일 투자조합 자금으로 향후 빠른 성장이 예상되는 배터리 소재, 부품, 장비 분야 스타트업에 초기 투자를 집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주엽 레드일렉 대표는 “첫 펀드 조성으로 국내 배터리 스타트업 기업 성장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면서 “국내 대표 부품 생태계가 견조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육성 프로그램을 가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레드일렉은 전자부품 전문미디어 디일렉 자회사로 2020년 9월 설립했다. 지난해 2월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창업기획자 자격을 얻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