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도 “킹뚜껑 출시 2년여만에 1천만개 이상 판매”

222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종합식품기업 팔도는 컵라면 ‘킹뚜껑’이 출시 2년여만에 1천만개 이상 판매됐다고 23일 밝혔다.

킹뚜껑은 2021년 1월 한정판 제품으로 나왔고, 2개월 뒤인 3월에 정식 제품으로 전환됐다.

팔도는 청양고추, 베트남하늘초 등 매운맛 원료를 사용해, 킹뚜껑을 컵라면 왕뚜껑보다 3배 맵게 만들었다.

김명완 팔도 마케팅 담당은 “킹뚜껑은 ‘국내에서 가장 매운 컵라면’이라는 타이틀로 MZ세대에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맛뿐 아니라 재미까지 더한 제품을 출시해 소비자와 소통을 늘려가겠다”고 말했다.

킹뚜껑
킹뚜껑

[팔도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sun@yna.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