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TV서 시청시 30초 광고 도입..”건너뛰기 불가능”

124


IT썰

유튜브 로고

유튜브가 TV앱에 건너뛰기가 불가능한 30초짜리 광고를 추가한다.

18일(현지시간) 테크크런치 등 외신에 따르면 유튜브는 최근 뉴욕에서 열린 한 행사에서 예약 기반 TV광고 서비스인 ‘유튜브 셀렉트’에 건너뛸 수 없는 30초짜리 광고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유튜브TV앱은 스마트TV에서 시청할때 사용한다.

유튜브는 이를 통해 더 많은 광고주들의 참여를 유도하고 더 많은 팬들을 모이게 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유튜브의 이같은 조치는 TV를 통한 유튜브 시청률이 증가하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유튜브는 가정에서 TV로 시청하는 이용자가 30초짜리 광고를 더 잘 받아들일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유튜브는 ‘유튜브 셀렉트’ 노출의 70%가 TV를 통해 발생하기 때문에 30초짜리 긴 광고를 통해 목표를 더 쉽게 달성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유튜브는 15초짜리 광고를 두 번 연속 재생하는 대신 30초짜리 광고를 한 번 재생하는 방식이라고 설명했다.

유튜브는 이같은 변경된 광고 서비스를 미국에서 먼저 도입하고 올해 말까지 전세계에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닐 모한 유튜브 CEO(최고경영자)는 “시청자들이 TV로 유튜브를 점점 더 많이 시청하고 있다”며 “특히 젊은이들은 영화와 축구 등 콘텐츠의 종류를 구분하지 않고 유튜브로 시청한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