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7000만잔 판매 돌파

1928

스타벅스 코리아는 ‘자몽 허니 블랙 티’가 출시 이후 8년간 누적 판매 7000만잔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2016년 9월에 출시된 자몽 허니 블랙 티는 자몽과 꿀이 어우러진 자몽 허니 소스와 깊고 그윽한 풍미의 블랙 티가 만나 가볍게 마실 수 있는 산뜻한 맛이 특징인 음료다.

이 음료는 출시 한 달 만에 전국 매장에서 품절돼 원부재료를 긴급 수급해 한 달 만에 판매를 재개한 바 있다.

스타벅스가 한정 음료로 선보인 음료를 상시 판매로 재출시한 사례는 이 음료 외에 ‘브라운 슈가 오트 쉐이큰 에스프레소’, ‘얼 그레이 바닐라 티 라떼’, ‘바닐라 크림 콜드 브루’, ‘스타벅스 돌체 라떼’ 등 8종에 달한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해당 음료들은 현장에서 고객의 높은 만족을 이끌어낸 음료들로, 고객 의견을 수렴해 재출시 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1
0
+1
0
+1
0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