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프리미엄 디저트 ‘초코파이 하우스’ 재출시

199

오리온은 프리미엄 디저트 ‘초코파이 하우스’를 상온 제품으로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초코파이 하우스는 2017년 초코파이를 프리미엄 디저트로 재해석해 선보인 제품이다. 수분 함량을 높여 더욱 촉촉해진 소프트 케이크 사이에 스노우 마시멜로를 넣어 부드러운 식감을 극대화했다. 스노우 마시멜로 속을 바닐라빈 크림으로 채우고 케이크를 초콜릿으로 코팅한 뒤 다크초콜릿을 더해 진하면서도 풍성한 초콜릿 맛을 구현한 점도 특징이다. 패키지에도 제품의 특징인 스노우 마시멜로를 눈꽃 문양으로 형상화하고, 이를 손으로 만졌을 때 볼록한 느낌이 들도록 양각 처리해 시각뿐 아니라 촉각까지 고급스러운 느낌을 냈다.

오리온은 수년 전부터 홈 카페 트렌드가 확산함에 따라, 원재료 선별부터 레시피까지 2년 가까이 연구해 상온에서도 초코파이 하우스의 맛과 식감을 유지하도록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 오리온은 향후 다양한 맛과 식감의 디저트 라인업을 확대할 방침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줄 서서 사 먹는 초코파이’로 큰 인기를 끌었던 초코파이 하우스의 맛과 식감을 그대로 담아 상온 디저트로 새롭게 선보였다”며 “고급스러운 패키지까지 더해 트렌디한 감각의 디저트를 선호하는 2030 세대들에게 특히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