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중소 상장사 ‘밸류업’ 컨설팅 지원 나선다

35
거래소, 중소 상장사 '밸류업' 컨설팅 지원 나선다
한국거래소 서울 사옥. 사진 제공=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가 중소 상장기업이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보다 원활히 수립하고 공시할 수 있도록 일대일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거래소는 코스피 상장사의 경우 자산총액이 3000억 원, 코스닥의 경우 1500억 원 미만인 기업 중 각각 50개사를 선정해 총 100개사를 대상으로 이달부터 12월까지 컨설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신청 기업이 50개사가 넘을 경우에는 자산규모·시장평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컨설팅 대상을 선정할 방침이다.

선정된 기업은 컨설팅 기관의 개별 기업에 대한 사전 분석을 진행한 뒤 현장을 방문해 상장기업 이사(사내·사외이사)에게 기업가치 제고 계획 수립 및 공시 작성 관련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거래소는 이날 입찰공고 및 평가위원회를 통해 컨설팅 대상 기관을 선정하고 이달 중 상장기업 대상 안내 및 신청 절차를 거쳐 준비되는 기업부터 컨설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컨설팅 기관은 공개 입찰을 통해 선정하며, 각 업체마다 균등하게 컨설팅 대상 기업이 배분된다. 복수 업체 선정을 원칙으로 하지만, 단독 입찰 또는 자격 미달의 경우 평가위원회를 거쳐 단수 업체가 선정될 수 있다.

거래소는 “인적·물적 인프라가 부족한 중소 상장기업의 기업가치 제고 계획 수립을 지원하여 밸류업 프로그램 참여 분위기 조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