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2597억원 규모 신반포12차 재건축 수주 

50
롯데건설, 2597억원 규모 신반포12차 재건축 수주 
신반포12차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 투시도. /사진 제공=롯데건설

롯데건설은 지난 1일 열린 신반포12차 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 시공자 선정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롯데건설은 앞서 조합이 두 차례에 걸쳐 낸 시공사 선정 입찰공고에 단독 입찰한 뒤 지난 달 18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데 이어 시공사로 최종 결정됐다. 이로써 롯데건설은 경기 안양 종합운동장 북측 재개발사업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정비사업 시공권을 확보하게 됐다.

신반포12차 아파트 재건축 사업은 서울 서초구 잠원동 50-5번지 일원에 지하 3층~지상 35층, 5개 동, 432가구와 부대 복리시설을 새롭게 조성하는 사업이다. 총사업비는 2597억원 규모다.

롯데건설은 이 단지에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 ‘르엘’을 적용하고 중소형 단지 최초로 글로벌 건축 디자인 회사 저디(JERDE)와의 협업을 진행한다. 이를 위해 지난해 12월 저디의 수석 디자이너 존 폴린 부사장이 직접 단지를 찾아 최적의 설계안 도출을 위한 현장 조사를 진행했다.

아울러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받은 롯데건설 조경 브랜드 ‘그린바이그루브’의 하이엔드 조경을 적용하고, 프랑스 현대 미술가 ‘장 미셀 오토니엘’의 작품을 단지 중앙광장에 설치할 예정이다. 롯데건설의 한 관계자는 “롯데건설의 진심을 담아 최고의 제안을 한 만큼 품격 있는 주거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잠원동을 대표하는 하이엔드 랜드마크 단지를 완성하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