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 美 가맹사업 시작…샌디에이고에 2호점 오픈

27

[아이뉴스24 정승필 기자] bhc치킨은 미국 2호점인 ‘샌디에이고 소렌토밸리점’을 열었다고 31일 밝혔다.

bhc치킨은 미국 2호점인 ‘샌디에이고 소렌토밸리점’을 열었다고 31일 밝혔다. [사진=bhc치킨]

샌디에이고 소렌토밸리점은 미국 내 두 번째 매장이자 북미 가맹 1호점이다. bhc치킨은 이번 매장 개점으로 미국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하고, 확장을 가속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bhc치킨은 지난 4월 현지 멀티유닛 파트너사인 ‘JJ푸드 글로벌’과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멀티유닛 가맹 계약이란 한 지역에 한 가맹사업자(법인)에게 복수 매장을 개점할 수 있도록 권한을 주는 것이다. 개인 가맹에 비해 운영·관리 측면에서 효율적이다.

bhc치킨은 자사의 운영 노하우와 현지 시장에 능한 파트너사의 인프라로 사업적 시너지를 창출하고 빠르게 시장을 확장할 계획이다. 올해 안에 샌디에이고 카운티에 칼스배드점, 랜초버나도점 등을 차례로 오픈할 계획이다.

샌디에이고 소렌토밸리점은 심플하면서도 밝은 느낌의 다이닝 공간으로 꾸며졌다. 약 50평(165㎡) 규모로 실내에는 48석, 야외에는 공용 테이블 70석이 마련됐다.

bhc치킨은 미국 2호점인 ‘샌디에이고 소렌토밸리점’을 열었다고 31일 밝혔다. [사진=bhc치킨]

특히 ‘QSR’ 운영 시스템을 첫 도입했다. QSR 시스템은 조리가 끝난 제품을 제공하는 패스트푸드와 달리, 주문 즉시 매장에서 조리한 후 제품을 제공하는 것을 핵심으로 한다.

현지 사정을 고려해 점심에는 한 끼 식사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조각 치킨’과 ‘치킨 샌드위치’ 등을 판매한다. 저녁에는 뿌링클, 맛초킹, 골드킹 등 bhc치킨의 대표 메뉴들과 함께 한국식 ‘치맥’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 떡볶이, 김치볶음밥 등 인기 있는 K-푸드 메뉴들도 선보인다.

bhc치킨 관계자는 “이번 2호점 개장으로 북미 시장 개척의 초석을 다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bhc만의 노하우로 글로벌 고객들의 입맛을 저격하는 혁신적 신메뉴와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